특별강연 <탈 탄소화에 대비한 장단기 전략적 준비> > 선보 NEWS

본문 바로가기

교육실적 | 특별강연 <탈 탄소화에 대비한 장단기 전략적 준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선보지기 작성일21-07-07 15:44 조회660회


본문

74634039a6400cbb8efbdf55a9f76235_1625640
74634039a6400cbb8efbdf55a9f76235_1625640
 

권오익 전 대우조선해양 기술본부장의 특별강연탈 탄소화에 대비한 장단기 전략적 준비 6 23일 본사 4층 대교육장에서 마련되었다. 팀장 이상 임원이 참석한 해당 강연은 IMO(국제해사기구)의 탈 탄소 정책과 그에 따른 연료 체계 변화에 대한 선보의 대응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이었다.

 

강연은 먼저 지구 온난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탈 탄소 정책을 펼치고 있는 전 세계의 기조 변화를 설명하며, 2050년 탄소배출량 50% 감축 및 탄소집약도(Ton-mile CO2 배출량) 70% 감축을 목표로 관련 규정을 개발 중인 IMO(국제해사기구)의 정책 변화 상황을 설명하였다. 또한 이러한 환경 규제에 대응하기 위해서 선박 연료 체계의 변경이 필요해졌으며, 최근 LNG LPG 연료 추진 선박의 급격한 발주 증가의 결과로 나타나고 있음을 전하였다.

 

현재 선보에서도 관련 발주가 줄을 잇듯, LNG 연료의 사용은 2030년 중반 또는 2040년까지 감축 목표를 달성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러나 궁극적인 탄소 배출 50% 감축 목표 달성을 위해서는 LNG 이후의 탈 탄소 연료의 사용이 불가피하다.

 

권오익 본부장은 LNG 이후의 탈 탄소 연료로 연소과정에서 CO2가 발생하지 않는 궁극적인 탈 탄소 연료로 암모니아를 소개하며, 기존의 LPG 연료 추진엔진인 ME-LGIP 엔진을 약간만 개조하면 암모니아를 연료로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향후 선주의 개조를 고려해야 하는 선주에게는 매력적인 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하였다.